본문바로가기

교구본사

제8교구 직지사
교구 제8교구
사찰명 직지사
대표번호 054-429-1700
팩스번호 054-436-3174
홈페이지 http://www.jikjisa.or.kr
주소
  • 지번경북 김천시 대항면 운수리 216
  • 도로명경북 김천시 직지사길 95 (운수리)
대한불교조계종 제8교구의 본사

직지사는 418년(신라 눌지왕 2) 아도화상이 창건하였다고 하며, 직지사라는 사명의 유래에는 세가지 설이 있다. 아도화상이 선산 도리사를 창건하고 황악산을 손가락으로 가리키며 “저쪽에 큰 절이 설 자리”라 하여 직지사 로 불렸다는 설과, 고려 초기에 능여가 절을 중창할 때 절터를 측량하기 위하여 자를 사용하지 않고 직접 손으로 측량하여 지었기 때문에 직지사라 하였다는 설, 선종의 가르침을 단적으로 표현하는 ‘불립문자 직지인심 견성 성불’에서 유래된 이름이라는 설이 있다.

경상북도 금릉군 대항면 운수리 황악산에 있는 사찰. 대한불교조계종 제8교구의 본사이다. 418년(눌지왕 2) 아도가 창건하였다고 하며, 직지사라 한 데는 세가지 설이 있다. 아도화상이 선산 도리사를 창건하고 황악산을 손 가락으로 가리키며 “저쪽에 큰 절이 설 자리”라 하여 직지사로 불렸다는 설과, 고려 초기에 능여가 절을 중창할 때 절터를 측량하기 위하여 자를 사용하지 않고 직접 손으로 측량하여 지었기 때문에 직지사라 하였다는 설, 선종의 가르침을 단적으로 표현하는 ‘불립문자 직지인심 견성성불’에서 유래된 이름이라는 설이 있다.

창건 이후 645년(선덕여왕 14년)에 자장율사가 중창하고 930년(경순왕 4년)에 천묵이 중수하였으며, 936년(태조 19년)에 능여가 태조의 도움을 받아 크게 중창하였다. 당시의 중요건물로는 대웅대광명전ㆍ대비로금당ㆍ 극락전ㆍ원통전ㆍ지장시왕전ㆍ응진전ㆍ설법전ㆍ선등각ㆍ대장전 등이 있었다. 현재 금석문으로 남아 있는 대장전비에 의하면, 이 절의 대장전에 금자사경 593함이 있었음을 알 수 있다. 조선시대에는 1399년(정종 1년)의 중건과 1488년(성종 19년) 학조의 중수가 있었으며, 1596년(선조 29년) 왜병들의 방화로 43동의 건물 중 천불전ㆍ천왕문ㆍ자하문을 제외한 모든 건물이 불타버렸다. 이때 법당 앞에 있던 대형의 5층목탑도 함께 소실되었 다. 그 뒤 1602년부터 70여년에 걸쳐 절을 중건하였는데, 1681년(숙종 7년)에 조종저가 쓴 사적기에 의하면 당시의 규모가 8전ㆍ3각ㆍ12당ㆍ3장ㆍ4문에 정실만 352칸에 달하였으며, 부속암자는 26개가 있었다고 한다.

그러나 1805년(순조 5년) 이후부터 사세가 차츰 기울기 시작하여 퇴락을 거듭하게 되었다. 현대에 이르러 대대적인 중건에 착수하여 1966년부터 1981년 10월까지 10동의 건물을 중건하고 10동을 이건하였으며, 9동을 중 수하였다. 현존하는 당우로는 1735년(영조 11년) 태감이 중건한 대웅전과 규모가 큰 천불전을 비롯하여 극락전ㆍ응진전ㆍ명부전ㆍ사명각ㆍ범종각ㆍ일주문ㆍ금강문ㆍ사천왕문, 그리고 300여평이 넘는 천불선원과 요사 채 등이 있다. 이들 중 천불전은 비로전이라고도 하는데, 조선시대에 경잠이 경주의 옥석으로 만든 천불상과 1852년(철종 3년)에 조성한 석가모니불ㆍ비로자나불ㆍ약사여래, 1886년(고종 23년)에 조성한 신중탱화가 모셔 져 있다. 이들 천불상 가운데에는 나아상이 있는데, 첫눈에 이 나아상을 보면 아들을 낳는다고 한다. 또, 대웅전은 1735년에 태감이 중창한 조선 후기의 대표적인 건물이다. 사명각은 임진왜란 때의 승병장 사명당의 영정을 모신 곳으로, 15세에 이 절로 출가하여 나라를 위하여 큰 일을 한 그의 뜻을 되새기기 위하여 건립한 것이다. 또, 범종각에는 1981년에 만든 1,600관의 범종과 법고ㆍ운판ㆍ목어 등이 있다. 중요문화재로는 보물 제319호로 지정된 석조약사여래좌상과 보물 제606호로 지정된 대웅전 앞 삼층쌍석탑, 보물 제607호로 지정된 비로전 앞 삼층석탑이 있다. 부속암자로는 운수암과 백련암이 있다.